Seo Taiji & Boys - Come Back Home

Seo Taiji & Boys - Come Back Home

Seo Taiji n The Boys's Yanggon || CEO of YG Entertainment

Seo Taiji n The Boys's Yanggon || CEO of YG Entertainment

seo taiji and boys - Google Search

seo taiji and boys - Google Search

Original hip hop group, Seo Taiji and Boys. Hard to believe YG was in a boy group haha.

Original hip hop group, Seo Taiji and Boys. Hard to believe YG was in a boy group haha.

Seo Taiji and Boys!

Seo Taiji and Boys!

OMG! Seo Taiji Boys Hayoga 1993! Seo Taiji was the first Kpop groups paving the way for the groups that exist now. They were known for creating music ahead of their times. You'll notice the founder of YG Family, Yang Hyun-suk, in the background!

OMG! Seo Taiji Boys Hayoga 1993! Seo Taiji was the first Kpop groups paving the way for the groups that exist now. They were known for creating music ahead of their times. You'll notice the founder of YG Family, Yang Hyun-suk, in the background!

Boy band fashion in the 90s. Seo Taiji & Boys. Check out Yang Hyun-suk in the pink striped suit!

Boy band fashion in the 90s. Seo Taiji & Boys. Check out Yang Hyun-suk in the pink striped suit!


Más ideas
서태지와 아이들#seotaiji and boys

서태지와 아이들#seotaiji and boys

Korea's first rap stars, Seo Taiji and Boys.

Korea's first rap stars, Seo Taiji and Boys.

서태지와 아이들 - 4집 ComeBack - 07. Come Back Home - YouTube 스톰의 292513 과 NIX가 지배하고 있던 시절의 아련한 향수가!!

서태지와 아이들 - 4집 ComeBack - 07. Come Back Home - YouTube 스톰의 292513 과 NIX가 지배하고 있던 시절의 아련한 향수가!!

서태지와 아이들 - 난 알아요 M/V

서태지와 아이들 - 난 알아요 M/V

seo_taiji_boys_483725-300x215.jpg (300×215)

seo_taiji_boys_483725-300x215.jpg (300×215)

Seo Taiji and Boys - Wiki Drama - Wikia

Seo Taiji and Boys

Seo Taiji and Boys - Wiki Drama - Wikia

90년대 중후반부터 팬덤문화는 본격적으로 대중문화의 폭발적 성장을 주도했다. 서태지와 아이들이 촉매 역할을 했다. 조용필이 당시 젊은이들의 지친 마음을 ‘위로’했다면 서태지와 아이들은 기득권을 향한 젊은이들의 ‘반항심’을 자극했다. 서태지와 아이들은 대중문화의 중심축을 10대로 옮겨 놓았다. 자칭 ‘서태지 매니어’인 김종미(38)씨는 “서태지와 아이들은 ‘인기 많다’ ‘잘나간다’로 표현할 수 있는 사람이 아니었다. 말 그대로 청소년들의 ‘우상’이었다”고 했다.  서태지와 아이들 [사진 중앙포토]

90년대 중후반부터 팬덤문화는 본격적으로 대중문화의 폭발적 성장을 주도했다. 서태지와 아이들이 촉매 역할을 했다. 조용필이 당시 젊은이들의 지친 마음을 ‘위로’했다면 서태지와 아이들은 기득권을 향한 젊은이들의 ‘반항심’을 자극했다. 서태지와 아이들은 대중문화의 중심축을 10대로 옮겨 놓았다. 자칭 ‘서태지 매니어’인 김종미(38)씨는 “서태지와 아이들은 ‘인기 많다’ ‘잘나간다’로 표현할 수 있는 사람이 아니었다. 말 그대로 청소년들의 ‘우상’이었다”고 했다. 서태지와 아이들 [사진 중앙포토]

Seo Taiji&Boys - Victory, 서태지와 아이들 - 필승, MBC Top Music 19960105

Seo Taiji&Boys - Victory, 서태지와 아이들 - 필승, MBC Top Music 19960105

1073.jpg (300×203)

1073.jpg (300×203)

Seo Taiji&Boys - Come Back Home, 서태지와 아이들 - 컴백홈, MBC Top Music 19951013

Seo Taiji&Boys - Come Back Home, 서태지와 아이들 - 컴백홈, MBC Top Music 19951013

Pinterest
Buscar